Loading...

주요정보 제작/출연 포토 예고편

introduction of Work

베르디를 배출한 음악도시 파르마. <팔스타프>는 이 곳의 왕립극장에서 열리는 베르디 페스티벌에서 공연된 오페라 작품이다. 자코포 스피레이가 연출을 맡아 베르디의 마지막 오페라를 아주 뛰어난 솜씨로 무대에 올렸다. 스타일리쉬하지만 왜곡되고 변형된 배경을 바탕으로 현대 영국식 세팅 속에서 주인공 팔스타프 역을 맡은 로베르토 데 칸디아는 유쾌한 연기를 보여주는 동시에 팔스타프의 우울감과 슬픔 또한 두드러지게 표현했다. 조르지오 카오두로는 질투 많은 남편 포드 역을 맡아 “뛰어난 수준의 발성과 깨끗하고 떨림이 좋은 음색, 그리고 완벽한 음조를 보여주었다”고 극찬을 받았다. 리카르도 프리차가 지휘한 달콤씁쓸한 희극 오페라이다.

Copyright(c) 2015 Kevin & Company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