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주요정보 제작/출연 포토 예고편

introduction of Work

베를린 국립오페라 극장에서 공연된 베르디의 <맥베스>는 최고의 스타 라인업으로 꾸려져 공연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77세의 살아있는 전설, 도밍고는 여전한 표현력과 무대 장악력을 통해 추락한 영웅의 모습을 감동적으로 표현했다. 맥베스 부인을 맡은 네트렙코는 역시나 특유의 파워풀한 기량으로 냉혈한 여인의 모습부터 죄책감으로 약해진 여인까지 뛰어난 감정 표현을 보여주었다. 지휘자 바렌보임의 음악은 마치 실내악 연주처럼 섬세하고 정밀하게 조율되었다. 뱅쿠오 역의 베이스 연광철은 강력하면서도 고결한 캐릭터를 표현해냈다는 평단의 찬사를 받았다.

Copyright(c) 2015 Kevin & Company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