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주요정보 제작/출연 포토 예고편

introduction of Work

정명훈이 2011년 5월 베르디의 시몬 보카네그라를 지휘한 이후 2개의 베르디 오페라를 가지고 빈으로 복귀한다.

전임 음악감독 프란츠 벨저-뫼스트의 갑작스런 사임 소동으로 혼란에 빠진 빈 국립오페라극장은 이번 시즌에서 가장 중요한 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는 <리골레토>의 초연과 <라 트라비아타>를 정명훈에게 맡겼다.

Copyright(c) 2015 Kevin & Company All Right Reserved.